HOME 로그인 회원가입 ENGLISH

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

검색

농업유전자원 서비스시스템이란?

“전 세계 상추 다 모였네!”

“전 세계 상추 다 모였네!”

- 농촌진흥청에서 9일 산학연 합동 상추 현장평가회 -

  전 세계 상추 유전자원이 한 자리에 모인다.

농촌진흥청(청장 라승용)은 9일 농업유전자원센터에 보유하고 있는 상추 유전자원의 활용을 확대하

기 위해 산·학·연 합동 상추 현장평가회를 연다. 농업유전자원센터에서 열리는 이번 현장평가회에는

김제 민간육종단지 입주 업체와 종자업체 육종가 등이 참석한다.
 

  이날 선보이는 상추는 31개 나라에서 수집된 351자원으로 전문가들이 새 품종 육성에 쓰일 가치

가 있는 자원을 직접 선택할 수 있다. 야생종을 비롯해 안토시아닌 색소가 풍부한 적색상추, 오크잎

상추, 샐러드바울 등 생소한 상추들도 전시된다.
 

  또, 농촌진흥청이 선발한 상추 시들음병 저항성 26자원, 무름병 저항성 10자원, 쌉쌀한 맛 고함량

26자원도 함께 선보인다. 현장에서 선발한 자원들은 육종 소재로 바로 활용할 수 있도록 추진될 예

정이며, 농업유전자원센터는 전문가들의 의견을 수렴해 국내외 재배 환경과 소비자 기호에 맞는 품

종 개발 지원에 주력할 계획이다.
 

  농촌진흥청은 그 동안 상추 유전자원에 대해 병저하성 검정과 기능성 성분 분석에 주력해 새로운

자원을 선발해 왔다.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 농업유전자원센터 이주희 농업연구관은 “이번 현

장평가회가 산·학·연이 협업해 다양한 특성을 평가함으로써 농업유전자원센터에 보유한 유전자원을

리 활용하는 방안이 마련되길 바란다.” 라고 말했다.

 

구분 보도자료 날짜 2018-05-10 첨부파일 05-10-4_전세계상추다모였네(농과원).hwp